우진문화공간 - WOOJIN CULTURE FOUNDATION
 
 
   
 
 
 
 
 
 
  HOME     사업     현재 사업     미술사업    
 
 
 
  ‘꽃과 나비의 하보니’ 최규선 개인전 2.22-3.6 2024-02-24  
  작성자 : 관리자  
 



‘꽃과 나비의 하보니’ 최규선 개인전

일시: 2024년 2월 22일 ~ 2024년 3월 6일
(월요일휴무, 오전10시-오후8시 관람가능)
장소: 우진문화공간 갤러리

공생의 메시지
<꽃과 나비의 하모니>

2월22일 ∼ 3월6까지 우진문화공간에서 <꽃과 나비의 하모니>를 주제로 최규선 작가의 디자인 작품이 전시되고 있다. 디자인 영역이 생소하기도 하지만 교직 생활과 더불어 30여 년간 독학으로 형성된 독창적 기법이 관심의 초점을 모은다.

Sheet paper(접착식 색상유지)를 활용한 디자인의 확장성, 즉 화려한 재료 본연의 특성을 살려 칼과 가위로 극세밀성을 추구함으로써 현존하는 꽃 이상의 상상력을 구현하여 천상의 꽃으로 명제하고 있다. 작가는 단순한 색채의 나열에 그치지 않고 시선을 집중시킨 후 여러 가지 가치덕목을 음미하여 볼 수 있는 메시지를 부여하고 있다. 말하자면 볼거리와 사고의 실마리를 던져 휴식과 인간성 회복을 꾀하고 있다.
꽃과 나비의 구조적 요소로 최고미의 도형 원(하나.통일.원만.연속과 영속성. 집중력등을 상징)을 선정하고 색동, 무지개, 단청, 오방색조로 전통을 되살리고 있다.

장기간의 독학이 말하듯 단순한 평면적 구성을 지양하면서 회화적 표현에 근접. 접목하려는 노력이 엿보임을 물론, 주제 <꽃과 나비의 하모니>가 내포하듯 가치덕목으로 공생을 위한 상호협응이나 호의적 관계형성, 자연보호, 역사성, 문화재 애호, 가족애, 모성, 감사, 삶의 철학등을 상정하고 있다. 독자적 기법 창출로 이번에 선보인 수십점의 작품에 쏟은 정성과 노력도 대단하여, 그중 12폭 병풍 <천상유화>는 투입된 시간이 5천 시간을 상회한다고 하니 관심의 초점이 아닐 수 없다. 작가의 견해이듯 그에겐 일취월장이나 일필휘지 즉, 축지법이나 지름길은 없었다. 색상지를 가위로 오려서 붙이는 행보가 과연 지구를 몇 바퀴나 돈 셈일까!
그야말로 혼자만의 색깔 유희다. 경제적 궁핍으로 관련 교육기관이나 강의 한번 경험하지 못한 외롭고 고단한 작업중, 2023년 모 미술관 초대작가 선정으로 명망있는 전국규모 미술대전에서 작품성을 인정받아 수상한바 있으니 귀추를 모아볼 일이다.
그림을 가르쳐 주고 배운바 없이 42년간 교직에 몸담으면서 아동미술을 전담하며 특히, 디자인 영역의 창의적 기법 개발에 심취하였다. 접착식 색상유지를 활용한 다양한 구성능력 향상의 실천적 경험을 정리한 연구보고로 전국 및 도대회에서 수차 우수성을 인정받았고, 95년 10월 개인전이 전북일보와 KBS 전주방송국에서 절찬리에 소개된 바 있다.
그 후 삼십년 가까이 독학으로 골몰하였으니 이번 전시회의 근간이 견고한 셈이다.
삶에서 최상이고 궁극적인 목적은 아름다움을 꽃피우는 일이다. 꽃과 나비가 공생을 위해 서로 도와 지구상의 모든 공존을 가능하게 하듯 사람과 자연, 사람과 사람의 어울림이 급선무다. 최종적으로는 ‘사람꽃’ 이어야 한다. 아름다운 색깔을 발산하고 향기를 풍산시키며 숭고한 의미를 함축시켜야 한다. 사람이 사람에 의하여 행복해지기 위하여!

  

           
140     화기애애전 <유연한 경계> 5.9-5.22 2024-05-07 89
139     제45회 전북구상작가회전 5.2-5.8 2024-05-07 39
138     제 12회 전북지역청년예술가그룹 C.Art 정기전.. 2024-04-12 147
137     2024 전북민미협 정기전 ‘이 땅에 새 봄 ’展 2024-04-10 124
136     서강용 개인전 - 웹툰 .. 디지털에서 캔버스까.. 2024-04-02 144
 
  1 2 3 4 5 6 7 8 9 10  
 


 
 
 
Untitled Document